희망사업장

전 세계의 생생한 사업현장.
오늘도 우리는 그 곳에 희망을 심습니다.

  • [나누리] 암투병남편 남겨진 장애아들

  • 2009.07.13

 
호스피스 병동에서 지낸지도 벌써 반 개월이 넘어간다. 옆 침실이 비는 일을 번연히 보게 되는 최 씨는 마른 입술을 떼며 말하곤 했다. “나는 왜 안 데려가나…. 가족들 힘드니까 어차피 갈 거면 빨리 갔으면 좋겠다.”

  • 인쇄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