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사랑의 도시락' 캠페인에 9300만원 후원2020.09.28



배달의민족이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한국월드비전(회장 양호승)에 '사랑의 도시락 선물하기' 캠페인 후원금 9300만원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사랑의 도시락은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이 매일 하루 한끼는 균형 잡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전문 영양사가 조리한 도시락을 제공하는 월드비전 후원사업이다.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3일부터 11일까지 이용자가 배달의민족 앱에서 도시락 1개 값(3300원)을 기부하면 회사가 식사 쿠폰1만원을 함께 지원하는 '사랑의 도시락 선물하기'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이 캠페인에는 이용자 3056명이 참여해 6900개 상당의 도시락 값인 2300만원이 모였다. 배달의민족은 이용자 기부금과 함께 7000만원 상당의 식사 쿠폰을 지원했으며 브랜드제품 온라인몰 배민문방구의 펜과 노트 1324세트도 함께 전달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인 도시락과 식사 쿠폰은 전국 8개 지역에 위치한 한국월드비전 사랑의 도시락 사업장에서 결식 우려가 있는 만 18세 미만 아동 청소년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이웃을 돕기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준 이용자의 선한 영향력을 체감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이 담긴 사회공헌을 통해 소외 계층을 살피고 일상 속 기부 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