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후원안내

사업안내

캠페인

스토리

후원 바로하기

1˚C 더 무거운 여름

하루 두 번 뙤약볕에 물을 긷고, 달아오른 선풍기를 수건으로 식히는 고단한 여름 더 나은 내일을 그려보지만 저를 위한 꿈은 없어요.

본 캠페인은 실제 아동의 이야기를 재구성하여 대역 아동 촬영으로 진행했습니다.

큰 물통에 물을 긷는 남자아이

뙤약볕에 하루 2번, 무거운 물을 긷는 승우

양철 지붕을 얹은 컨테이너 집, 뜨거운 열기에 실내온도는 30도를 넘지만 승우는 물 한 모금 맘껏 마실 수 없습니다. 집에 수도시설이 없어 물이 나오지 않고, 먹고 마시려면 근처 회관에서 수돗물을 받아 끓여야 하기 때문입니다.

집에서 물통을 여러개 챙기는 남자아이

“축구선수가 되고 싶은데, 그냥… 안될 것 같아요” 친구들은 하지 않아도 되는 일, 기본적인 물조차 해결되지 않은 환경에서 승우는 좋아하는 축구를 할 힘도 여유도 없습니다. 어려운 형편과 환경 탓에 저소득층 아이들의 45%가 꿈과 현실을 포기해버립니다. -한국미래세대꿈실태조사-

상한 음식을 바라보고 있는 여자아이

배탈이 날까, 상한 음식 앞에서 고민하는 재희

더운 날씨에 쉽게 상해버리는 음식들 “한 번은 배고파서 먹었는데 배탈이 났어요. 그래서 그냥 안 먹는데, 버리기는 아까워서….”

쪼그리고 앉아 멍한 표정을 짓고 있는 여자아이

날씨 탓인지 먹은 게 없는 탓인지 입맛도 없고, 무기력한 요즘 조금만 움직여도 부쩍 어지럽습니다. “가만히 있다가도 눈 앞에 아지랑이가 피어요" 저소득층 아이들의 40%는 식품빈곤으로 인해 영양문제를 겪고, 기온이 1˚C높아지면 저소득층의 온열질환이 11%증가합니다. -보건복지부/질병관리본부-

낡은 선풍기를 쐬며 공부하는 남자아이

금방 뜨거워지는 선풍기를 젖은 수건으로 식히는 진호

지적, 청각장애 부모님을 살피는 고등학생 진호 “저는 조금 힘들어도 참을 수 있는데, 많이 더워지니까 부모님이 걱정이에요.”

공부하는 남자아이

학교 수업, 꿈, 미래… 그보다 당장 숨이 막힐 듯한 더위와 생활비가 걱정됩니다. 빠듯한 형편을 아는 진호는 꿈에 상관없이 빨리 취업해서 돈을 벌어야 집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에너지빈곤층의 81%가 선풍기에만 의존해 폭염을 견딥니다. ?에너지시민연대-

  • 위기아동지원 - 의료비 긴급생계비 주거환경 개선 *갑작스런 위기:실직,이혼,질병,가정폭력,재해,주 소득원의 사망 등
  • 결식아동지원 - 사랑의도시락 (주5회 균형잡힌 식사) 아침머꼬 (조식 지원) 쿡n쑥쑥 (건강한 식생활 교육)
  • 꿈 지원 - 꿈 디자이너 클럽 (막연한 꿈을 체계적으로 탐색하며 구체화) 꿈 날개 클럽 (구체화된 꿈에 대한 멘토링, 꿈지원비 등 실질적 지원) *성장단계에 맞는 다양한 직업 탐색과 총8단계로 이루어진 꿈지원사업을 통해 아이들이 맘껏 꿈꾸며 자랍니다.

가장 힘들었던 순간, “제 편이 되어 주셔서 감사해요“ ‘어른이 된 아이들’ 이 전하는 진심 자세히보기

Copyright 월드비전. 동의 없는 수정 및 무단 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