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안내

모든 어린이에게 풍성한 삶, 당신의 나눔으로 시작됩니다.

자료센터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나의월드비전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언론보도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 입니다.
  • [보도자료] 월드비전, 가뭄과 우크라이나 밀 수입 중단으로 동아프리카 최악의 식량난에 아동영양결핍 우려

  • 2022-04-11

최악의 가뭄으로 인해 심각한 기아 위기에 직면한 동아프리카


월드비전가뭄과 우크라이나 밀 수입 중단으로

동아프리카 최악의 식량난에 아동 영양결핍 우려


■ 월드비전, 동아프리카 아동 550만명 영양실조 우려 표해

■ 동아프리카, 40년 만에 겪는 최악의 가뭄과 우크라이나 사태가 겹쳐 식량난 이중고

■ 총 7700만 달러 규모의 도움 필요∙∙∙동아프리카 7개국 약 710만명 지원 목표



월드비전이 식량난에 허덕이고 있는 동아프리카 아이들에게 우려를 표했다.

(사진제공=월드비전)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동아프리카의 수백만 명의 아이들이 40년 만에 가뭄에 시달리던 터에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해 심각한 영양실조 상태에 놓여있다고 전했다.

 

현재 동아프리카 7개국 중 아동을 포함한 약 8백만명의 사람들은 △동아프리카 지역의 분쟁, △코로나19의 경제적 영향, △농작물을 파괴하는 메뚜기떼 습격 등으로 극심한 기아 사태에 직면해 있다. 여기에 우크라이나 분쟁이 야기한 밀 수급과 식량가격 급등으로 인해 상황은 점점 더 악화되고 있다. 특히 밀 가격은 2008년 이후 최고 수준이다. 동아프리카 아동의 영양 상태와 생명을 심각한 위험에 빠뜨리는 요소다.

 

이러한 상황 속, 월드비전이 동아프리카 7개국 공동 식량위기 대응을 시작한 지 1년 사이에 상황은 더욱 악화됐다. 국제사회는 기후위기에 대한 조기 대응이 부족했으며, 결국 약 2,800만명이 식량 불안으로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사태에 이르렀다. 그 중 50만명 이상이 재앙과 같은 기아 상태에 처했다. 이들에게 기본적인 식량 지원이 없으면 영양 결핍으로 인한 생명 위협을 초래할 수 있으며, 약 740만명의 사람들 또한 위기에 내몰릴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550만명의 어린이가 영양실조에 놓여있어 아동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캐나다 월드비전 회장 마이클 메신저(Michael Messenger)는 “얼마 전 동아프리카에서 만난 한 아이의 어머니는 6개월 된 딸의 생존확인을 위해 맥박을 확인하고 있었다. 심지어 수업료가 부담스러워 등교하지 못하는 아동들도 많고, 특히 이들은 조혼 위험에 노출돼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뿐만 아니라 기본적인 생존환경도 위험에 노출, 월드비전은 생명을 구하는 보건, 영양, 식수 위생 그리고 보호 활동을 위한 자금의 증액을 요청하고 있는 상황이다.


동아프리카 지역 총책임자 릴리안 도조는 “전례 없는 상황에 직면한 동아프리카의 오늘날 위기는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하다”며 “생존과 안전의 사각지대에 방치돼 있는 수십명의 아이들이 지금 이 순간도 피해를 입거나 죽을 수 있다”며 관심을 촉구했다. “국내외 후원자들은 이들을 위해 다양한 후원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월드비전 동아프리카 식량위기 긴급구호 대상 국가는 에티오피아, 케냐, 소말리아, 남수단, 수단, 탄자니아, 우간다 총 7개국이다. 월드비전은 340만명의 아동을 포함해 약 710만 명의 사람들을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구호를 확대하기 위해서는 7700만 달러 (한화 약 770억)달러가 추가로 필요하다. 이와 함께 월드비전은 식량위기 경고는 동아프리카만 해당하는 것이 아니며, 전세계적으로 4500만 명 이상이 기아와 기근 같은 취약한 조건과 굶주림의 위험에 처해 있다고 경고했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