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안내

모든 어린이에게 풍성한 삶, 당신의 나눔으로 시작됩니다.

자료센터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나의월드비전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언론보도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 입니다.
  • [보도자료] 월드비전, 대구경북지역 저소득층가정 아동에 식료품 긴급 지원

  • 2020-03-02

코로나19, 저소득가정 아동의 끼니마저 위협한다

월드비전, 대구경북지역 저소득층가정 아동에 식료품 긴급 지원

 

- 월드비전 대구경북지역 사업장 범물복지관, 코로나19 최대피해지역인 대구경북지역의 저소득가정 아동을 위한 식료품 및 예방용품 긴급 지원

- 철저한 방호준비를 한 월드비전 직원들이 직접 나서 기존 사랑의 도시락사업 대상자들이 생존을 위한 기본권 위협 받는 상황 타개 노력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32일에 코로나19의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경북지역의 사회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긴급구호 키트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월드비전은 최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 환자가 급증함에 따라, 대구경북지역의 도시락을 지원하던 저소득가정아동 등 사회취약 계층의 생존을 위한 기본권이 위협받는 상황으로 보고 이 같은 긴급지원을 결정했다. 또한 대구경북 지역 이외에도 매일 월드비전 사랑의 도시락을 지원받는 전국의 아동들에게도 식료품 키트를 마련하여 전달하고 있다.

 

월드비전이 지난 2000년부터 진행해 온 사랑의 도시락사업은 자원봉사자들을 통해 전문 영양사에 의해 계획된 5대 영양소가 포함된 13찬의 도시락을 결식아동을 포함한 사회 취약 계층에게 전달해온 사업이다. 해당사업은 지난 19년간 전국 8개 사업장을 통해 7813,791개의 도시락을 전달해오며 하루 한끼로 생활할 수 밖에 없는 사회 취약계층 아동에게는 생존을 위한 도구와도 마찬가지인 사업이다. 2020년 현재 전달되는 도시락의 개수는 일 평균 1,267개다.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개인간 접촉이 어려워지고 배송을 위한 자원봉사자의 활동이 어려워지면서, 월드비전은 도시락혜택을 받을 수 없게 된 아동들을 위해 매일 지원받던 도시락을 대신해, 일주일 분량의 식료품 키트를 마련하여 매 주 1회 전달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경북지역의 결식 위기에 놓인 아동들에게는 긴급 구호가 필요하다고 보고 월드비전의 대구경북지역 사업장인 범물복지관을 통해 이번 긴급구호 키트를 지급으로 지원한다. 긴급구호 키트는 취약계층이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햇반, 스팸, 라면 등의 식료품 외에 예방을 위한 마스크, 소독제 등의 예방 키트가 포함되었으며, 자원봉사자의 도움없이 철저한 방호 준비를 한 월드비전 직원들이 직접 키트를 전달하기로 했다.

 

 

월드비전 국내사업본부 김순이 본부장은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가장 피해가 큰 대구경북지역에의 저소득 가정아동 등 사회 취약계층은 먹을 권리마저 침해되며 생존을 위한 기본권도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라며, “감염병의 확대에도 불구하고 매일 도시락을 지원받던 대상자들이 끼니를 이어가지 못해 생존을 고민하는 기본권이 위협받는 상황이 있어서는 안되기에 대안으로 직원들이라도 직접 나서야겠다는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한편 월드비전은 지난 25일부터 국내 월드비전 사업장에 등록된 취약계층 아동 가정을 대상으로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의 예방용품과 ‘30초이상 손씻기등 감염예방을 위해 지켜야 할 수칙을 담은 위생관리 안내지를 포함한 코로나 19 예방키트’ 2,000 세트도 긴급 지원한 바 있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