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 입니다.
  • [보도자료] 월드비전, 유엔 세계 평화의 날 앞두고 '아동의 취약성과 인도적 지원' 정책 포럼 성료

  • 2018-09-19

월드비전, 유엔 세계 평화의 날 앞두고
‘아동의 취약성과 인도적 지원’ 정책 포럼 성료

- 월드비전, 세계 평화의 날(9월 21일) 기념해 ‘아동의 취약성과 인도적 지원’을 주제로 정책 포럼 진행
- 분쟁피해지역 아동 보호를 위해 한국정부의 인도적 지원 정책이 나아갈 방향성 모색해
- 국제월드비전 분쟁취약국 총괄책임자 매튜 스캇을 비롯해 정부, 시민단체, 학계 등 국내외 전문가들과 대중 150여 명의 발제 및 토론 이어져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18일(화) 유엔 세계 평화의 날(9/21)을 앞두고 ‘아동의 취약성과 인도적 지원’을 주제로 정책 포럼을 진행했다.

 

서울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열린 이번 포럼은 한국월드비전 양호승 회장, 이화여자대학교 김은미 대학원장, 외교부 개발협력국 이경아 심의관을 비롯해 정부와 시민단체, 학계 등 국내외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및 주제에 관심 있는 대중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포럼은 전 세계 각지에서 끊이지 않는 전쟁으로 고통 받는 분쟁피해지역 아동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고, 분쟁피해지역 아동 보호를 위해 한국정부의 인도적 지원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서는 국제월드비전 분쟁취약국 총괄책임자 매튜 스캇이 ‘아동의 취약성을 고려한 인도주의-개발-평화 넥서스’를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했다. 이어 국제적십자위원회 한국사무소 요르고스 요르간타스 대표, 국제월드비전 분쟁취약국 매튜 스캇 총괄책임자, 외교부 다자협력인도지원과 서영민 서기관이 국제사회의 분쟁취약국 아동 보호 동향과 한국 정부의 정책에 대해 발제했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한국 인도지원정책, 분쟁지역 아동의 취약성 감소에 어떻게 기여할 것인가’를 주제로 토론 및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장은하 국제개발협력센터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브렌단 하우 교수, 한국월드비전 남상은 옹호&시민참여팀장, 글로벌케어 김하나 해외사업팀장,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크리스티나 소치 석사가 패널토론자로 참여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분쟁피해지역 아이들을 보호하는 정부의 효과적인 인도적 지원 정책 마련을 위한 오늘의 논의에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지구촌 모든 아이들이 평화로운 삶을 되찾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분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