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안내

모든 어린이에게 풍성한 삶, 당신의 나눔으로 시작됩니다.

자료센터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나의월드비전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언론보도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 입니다.
  • [보도자료] 대만월드비전, 대만 지진 피해 긴급구호활동 진행

  • 2018-02-12

대만월드비전, 화롄 지역정부와 협력해
대피소 내 주민들 위한 지원활동 펼쳐

- 대만월드비전, 재난 직후 대만월드비전 내 국제구호팀과 국가사무소 긴급구호팀 요원 파견
- 화롄 지역정부와 협력해 대피소 내 주민들에게 긴급구호물품 지원 및 아동심리보호센터 운영


  2018년 2월 6일 현지시간 밤 11시 50분 (그리니치 표준시간 +8)경, 대만 동쪽에 위치한 화롄 지역에서 리히터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 지진으로 건물과 도로가 붕괴되었고, 그 이후로도 여진은 계속되고 있으며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에서 사망자와 부상자를 구조하고 있다.

 

  대만월드비전은 재난이 일어난 즉시, 대만월드비전 동부지부 내 국제구호팀과 국가사무소 긴급구호팀 요원들을 파견해 재난 대응에 지원하고 있다.

 

  현재 대만월드비전 동부지부장을 필두로 긴급구호체제를 운영하고 있으며 국제구호팀 및 긴급구호팀 요원들이 프로그램, 오퍼레이션, 지원 서비스, 연락, 보안 담당자 자리에서 각자의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7일 오전, 대만월드비전은 화롄 지역정부와 협력해 대피소 내 주민들에게 긴급구호물품을 배분했으며 재난으로 인해 트라우마를 겪을 위험이 있는 아동들을 위해 아동심리보호센터 2곳을 운영하고 있다.

 

  대만월드비전 회장 조나단 첸(Jonathan Chen)은 “지진이 일어난 직후부터 지진을 겪은 화롄 지역 내 가족들과 아동의 안전을 위해 일하고 있다”며 “모두 힘을 합친다면 이번 지진 구호활동이 더욱 순조롭게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한국월드비전 국제구호팀 김동주 팀장은 “우선 대만월드비전에서 긴급대응을 진행하고 있으며, 한국에서도 계속해서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며 “대만에서 도움요청이 올 경우 즉각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만월드비전은 1964년 설립,대만 국내 및 전세계 도움이 필요한 곳에 구호개발사업을 진 행하고 있으며 약 1천명의 현지 직원들이 일하고 있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