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안내

모든 어린이에게 풍성한 삶, 당신의 나눔으로 시작됩니다.

자료센터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나의월드비전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언론보도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 입니다.
  • [세계일보] 검은 베레 여전사의 ‘따뜻한 나눔’

  • 2012-02-13

대한민국 최초의 파병 전담부대인 국제평화지원단에서 심리전담당관으로 근무하는 강현서(31·여군부사관160기·사진) 상사는 매월 봉급날이면 꼭 은행을 찾는다. 월드비전, 굿네이버스, 유니세프, 케냐 지라니 합창단 등 국제사회복지단체에 기부금을 보내기 위해서다. 현재 강 상사의 도움으로 꿈과 희망을 키워가는 어린이는 모두 7명.

기아와 가난으로 희망을 잃은 아이들이 안쓰러워 시작한 선행이 어느덧 5년째다. 상사 봉급이 넉넉한 편이 아니라는 점을 감안하면 매월 22만원의 기부액은 여느 자산가에 못지않다. 강 상사는 12일 “평소에 절약해 어린이들을 도울 수 있어 감사하고 또 그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다는 것이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강 상사는 남성 못지않은 강인함도 지녔다. 특전사 여군이 되는 것이 꿈이었던 그는 남성도 쉽지 않은 고공강하 1130회 기록 보유자다. 특전사 요원을 통틀어 상위 1%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 관련 기사 바로가기 (클릭)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