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안내

모든 어린이에게 풍성한 삶, 당신의 나눔으로 시작됩니다.

자료센터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나의월드비전

전세계 가장 취악한 아동·가정·지역사회가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도록

재난대응사업

전세계 각지의 재난에 대응하는 것으로
재난경감, 긴급구호, 재건복구의 3대 사업으로 이뤄집니다.
가장 빠르게, 가장 필요한 곳에, 마지막까지

  • 아이티 재건 복구, 기적의 학교 몬트포트 학교 완공 보고

  • 2012-10-10

아이티 재건 복구, 기적의 학교 몬트포트 학교 완공 보고
소개
봉쥬~ 안녕하세요. 저는 월드비전 국제 구호팀 강도욱입니다. 지난1년 6개월 동안 대지진, 콜레라 및 사이클론의 아이티 긴급구호 현장에서 다양한 인도적 지원활동을 하였습니다. 월드비전은 그 동안 WFP협력 식량지원사업, 긴급구호사업, 콜레라 예방사업 및 9개 난민촌 식수사업을 진행하였고, 지금은 학교 재건 복구 및 교육 지원 사업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오늘은 희망의 학교 마일롯 케빈 학교에 이어서 몬트포트(Montfort) 학교 애기를 좀 해드리려고 합니다.
58년된 몬트포트 학교, 완전히 무너져 버렸다.
몬트포트 학교는 아이티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농아인 학교입니다. 2010년 1월 대지진이 발생하기 전까지 아이티 농아인들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든든한 밑거름이 되어준 그런 학교였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명성도 대지진의 강력함을 벗어 날 수 없었고, 지진으로 학교가 완전히 다 무너져 버렸습니다. 58년 동안 소중하게 간직했던 각종 문서, 학교 건물 및 기자재 등 그야 말로 모든게 무너져 버렸습니다. 학생들은 뿔뿔히 흩어져 연락 조차 되지 않았습니다. 2010년 11월 처음으로 학교 교장 로즈 수녀님을 만났고, 그 만남이 2012년 또 하나의 큰 결실이 될 줄 그 때는 몰랐습니다. 로즈 수녀님은 몬트포트 학교 시작에서부터 지금까지 한 평생을 아이티 농아 아동을 위해 살아 온 그야 말로 아이티 농아인들의 어머니라 불리는 분이십니다. 수녀님이 처음 본 저에게 했던 말을 잊을 수 없습니다.
“UK(제 영어 이름)! 지진이 일어나고 제가 애들한테 그랬어요. 지진이 우리의 건물, 집기, 자료 그 모든 것을 무너뜨리고 집어 삼킬 수 있을지 모르지만, 너희들의 꿈과 희망 만큼은 무너뜨리지 못할 것이야 라고 말이죠.”
구호 현장에서 가장 많이 소외 받은 계층은 여성과 아동이고 그 중에서도 장애를 가진 아동이라는 점과 아이티 재건 복구 국가 전략에서 핵심 이니셔티브가 교육 분야임을 고려하여 학교 재건복구 인도적 지원 활동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사진설명. 완전히 무너져 아이티의 몬트포트 농아인 학교, 완전히 무너져내린 아이티 농아인학교 모습
산 넘어 산 그리고 또 산
최빈국 중 하나인 아이티 같이 기본적 사회 인프라가 열악한 곳에서 학교 건축을 하는 것은 정말 쉽지 않은 일입니다. 더군다나 또 다시 지진이 일어날지 모르는 상황에서는 말이죠. 포트프랭스 수도에 20% 정도만이 땅 주인을 알 수 있어 학교 건축을 위한 부지 확보가 쉽지 않고 아이티의 특수성으로 인한 내진설계와 그에 따른 건축 자재, 장비가 있어야 하는데 어쩌면 너무나 당연하게도 단 하나도 쉽지 않았습니다.
학교 건축 디자인을 겨우 종료하고도 아이티 정부의 승인이 너무나 늦어져 계속 기다려야만 할 때에는 너무나 답답하기도 하였습니다. 어려움이 있을 때 마다 그러나 이러한 인도적 지원 일에서 결과 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과정이기에 정부, 학교 관계자, 학부모, 지역사회 그리고 월드비전 모두가 한 마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였습니다.
왼쪽사진, 2. 사업 실행전 현지 직원과 함께 꿈을 담아 그린 스케치. 가운데 사진, 농아인 학교 재건복구 현장회의. 오른쪽사진,공사진행중인 모습
기적을 쏘아 올리다.
올해 9월 아이티를 다시 방문하였습니다. 아이티에서 한국으로 복귀한지 4개월이 지난 뒤였습니다. 마침 6월에 완공되었던 몬트포트 학교를 아이티 주민들에게 돌려주는 행사가 있었습니다. 정부관계자, 아이티 방송국, 월드비전, 한인 대표, 지역주민 및 학교 관계자가 모두 참석하여 감동적인 행사가 이루어졌습니다. 아이티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규모가 큰 장애인 학교를 다시 일으켜 세웠다는데에 모두 감동하였습니다. 저는 행사 이틀전에 사정상 한국으로 귀국하였으나, 마지막에 몬트포트 아이들과 만나 애기를 나눌 수 있었습니다. 너무 멋진 학교에서 공부하게 되었다며 행복해 하는 아이들 한명 한명을 꼬옥 앉아 주었습니다. 비록 말하지 못하지만 가슴으로 저에게 이렇게 애기하는 것 같았습니다.
'열심히 공부할께요. 아저씨 고마워요. 한국에 많은 후원자님들 고마워요. 후원자님들 감사합니다!'
사진설명, 완성된 학교모습. 학교 이양식 행사 모습
긴급구호 정기후원 바로가기긴급구호 일시후원 바로가기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