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대응사업

전세계 각지의 재난에 대응하는 것으로
재난경감, 긴급구호, 재건복구의 3대 사업으로 이뤄집니다.
가장 빠르게, 가장 필요한 곳에, 마지막까지

  • [용천 긴급구호소식 1 ] 북한 용천역 열차폭발사고 지원계획 확정

  • 2006-08-04

 

월드비전, 북한 용천역 열차 폭발 사고 긴급구호 시작
북한 전문가로 구성된 긴급구호팀 급파, 활동 개시



월드비전(회장 박종삼)은 북한 용천역 가스 폭발사고와 관련해 긴급구호팀을 급파했다. 민간단체로는 최초로 북한 조선민족경제협력련합회(민경련)으로부터 공식 구호요청을 받은 월드비전은 현지에서 가장 시급하다고 요청한 담요 5,000장을 직접 전달한다.

이를 위해 월드비전은 지난 26일 중국 단둥(丹東)에 긴급구호 사무소를 설치, 북한전문가로 구성된 긴급구호팀을 급파했다. 긴급구호팀은 1998년부터 수십차례 북한을 방문한 북한전문가 김은각 월드비전 농업기술자문위원과 월드비전 북한사업팀의 이주성 팀장, 그리고 월드비전 국제본부 긴급구호전문가들로 구성되었다.

북한 민경련에서 공식요청한 담요 5,000장은 중국 현지에서 구입, 27일 용천 현장으로 전달될 예정이며 추가적인 구호 요청에 대비해 대기하고 있다.
또한 월드비전 국제본부는 구호물자와 구호비 지원을 위해 각국에서 모금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계속되는 긴급구호상황에 발빠르게 대처해 나가고 있다.

월드비전에 긴급구호를 공식요청한 조선민족경제협력연합회(민경련)는 그동안 월드비전과 함께 북한의 식량난 해결을 위한 대규모 씨감자 생산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진행해 온 기관으로 남북 농업분야에 공동협력사업을 꾸준히 해왔다.



사진제공 - 주조 유엔인도주의사업조정자사무소
United Nations Office for the Co-ordination of Humanitarian Affairs

조선민족경제협력연합회(민경련)에서 월드비전으로 보내온 팩스


  • 목록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