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대응사업

전세계 각지의 재난에 대응하는 것으로
재난경감, 긴급구호, 재건복구의 3대 사업으로 이뤄집니다.
가장 빠르게, 가장 필요한 곳에, 마지막까지

  • 라오스 홍수 피해 (2018년 8월 2일 기준)

  • 2018-08-03

라오스 홍수 긴급구호
(2018년 8월 2일 기준)

월드비전은 1차 긴급구호를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에게 위생키트를 보급하였습니다.(출처: 월드비전)

▲월드비전은 1차 긴급구호를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에게 위생키트를 보급하였습니다.(출처: 월드비전)

지난 7월, 라오스에 태풍 손틴(Son-Tinh)의 영향으로 쏟아진 폭우와 아타푸(Attapeu) 지역에 위치한 세피안-세남노이(Xepien-Xenamnoy) 댐 붕괴 사고로 발생한 홍수 피해 상황에 대해 전해드렸습니다. 댐 붕괴가 발생한 7월 23일 이후 월드비전은 직원을 파견해 피해 상황을 조사하고 아이들과 주민들의 고통이 더 이상 극심해지지 않도록 신속한 긴급구호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피해 상황 조사 결과, 오염된 위생 환경으로 집단적인 수인성 발병이 우려되고 있음을 파악 후, 월드비전은 홍수 피해 지역에 머무르고 있는 1,200개 가정을 대상으로 위생키트를 전달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번 홍수로 살 곳을 잃은 주민들이 잠시나마 안전하게 머무를 수 있도록 라오스 정부와 협력해 500가구를 대상으로 임시 주거지와 방수포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주민들에게 월드비전 위생키트를 나눠주고 있는 라오스 월드비전 직원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 주민들에게 월드비전 위생키트를 나눠주고 있는 라오스 월드비전 직원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월드비전이 지원한 위생키트와 양동이를 받은 라오스 주민들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 월드비전이 지원한 위생키트와 양동이를 받은 라오스 주민들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한국 월드비전 역시 이번 라오스 홍수 긴급구호를 위해 미화 5만 불 규모의 긴급구호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현장의 필요에 따라 추가로 위생키트를 지원 및 식수위생 재건복구가 원활히 진행돼 피해를 입은 아이들과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라오스 월드비전과 앞으로도 계속해서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습니다.

월드비전은 라오스 정부 및 UN 기관, 구호 단체들과 협력해 가장 필요한 긴급구호를 지원합니다(출처: 월드비전)

▲ 월드비전은 라오스 정부 및 UN 기관, 구호 단체들과 협력해 가장 필요한 긴급구호를 지원합니다(출처: 월드비전)

라오스 홍수 피해자들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하나. 한국 월드비전 홈페이지에 지속적으로 방문하여 지원상황 모니터링 하기
둘. 실종된 이들이 하루 빨리 구조되어 가족들의 품으로 무사히 돌아갈 수 있도록 희망하기
셋. 홍수로 피해 입은 모두가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 기도하기

긴급구호 정기후원    라오스홍수 일시후원

* 긴급구호 정기후원금은 전 세계 각지의 시급한 재난 지역의 대응 사업에 쓰입니다.


월드비전 긴급구호 활동 경험 38년 - 월드비전은 피해가 가장 심각한 지역을 먼저 찾아가며, 재난상황에 가장 취약한 아동과 가족을 우선순위에 두고 긴급구호활동을 실시합니다.

  • 목록